마지막 수정 날짜 : 2019/08/07

위키커뮤니티를 정의한 저번 글에 이어 우리는 이 글에서 다른 커뮤니티와의 정보 서술에 관한 분쟁 양상을 이야기하였다. 이번에는 위키커뮤니티와 다른 커뮤니티와의 관계성에 대해서 더 자세히 고찰해 보도록 하자. 이 글에서는 특정 커뮤니티 종속형 위키(예를 들면 ‘보덕 위키’라던가 ‘디시위키’와 같은 위키)의 경우에는 해당되지 않는다. 이들은 커뮤니티의 일원 자체가 위키커뮤니티이기 때문에 대부분의 위키커뮤니티 담론이 곧이 곧대로 적용되지 않는다.

위키커뮤니티는 기본적으로 위키에 종속되나 그 구성원들은 그렇지 않다. 위키커뮤니티에 속하면서 다른 커뮤니티에서 활동하는 인원들도 많고, 다른 커뮤니티에서 위키에 관한 주제로 이야기하는 사람들도 상당히 많다. 그리고 위키에 따라 다른 커뮤니티에 대한 내용에 대한 문서가 작성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필연적으로 위키커뮤니티는 다른 커뮤니티와 관계성을 가진다.  또한 이 글에서 언급한 대로 인터넷 커뮤니티에 국한되는 것뿐만이 아니라 오프라인에서의 관계성을 가지기도 하다.

저번 글에서 언급한 대로 분쟁 양상을 보이는 경우도 있지만 많이 선택하지는 않는 다른 선택지도 있다. 위키는 기본적으로 두 가지 기능을 가진다. 이 두 가지 중에 어느 면을 더 중시하느냐에 따라서 한 위키의 운영 양상이 정해지기 마련이다.

  • 위키는 컨텐츠 저장소 역할을 한다. 위키에서 생성된 문서는 원출처와 다른 커뮤니티에서 작성된 글의 ‘다이제스트 버전’의 역할을 한다.
  • 위키는 컨텐츠 생성자의 역할을 한다. 위키에서 협업을 통해 다른 매체에 종속되지 않는 자체적인 컨텐츠를 생산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위키백과가 1번에 충실한 역할을 해 왔고, 백괴사전과 SCP 재단이 2번에 충실한 역할을 해 왔다. 이 분류는 위키가 다른 커뮤니티와 관계성을 가지는 팩터 중 하나가 된다는 점에서 중요하다.(다시 말해서 이것 자체로만 관계성을 추측할 수 없다는 의미이다.) 자체적인 컨텐츠 생성을 위주로 하는 위키는 다른 커뮤니티와의 관계성(내지는 종속성)이 낮을 가능성이 높다. 이들은 위키커뮤니티 자체적으로 컨텐츠를 생성하고, 위키커뮤니티 내부에서 논의를 거치므로 다른 커뮤니티와 관계를 가질 여지가 별로 없기 때문이다.

반면에 1번과 같은 위키들은 다른 커뮤니티와 영향을 주고받을 가능성이 크다. 예를 들어서 밀리터리 관련 정보를 주로 적는 위키는 밀리터리 관련 커뮤니티 일원이 많이 참가하거나 인용되는 관계로부터 시작하여, 위키커뮤니티와 밀리터리 관련 커뮤니티 간의 소통이 있을 가능성이 생긴다. 하지만 앞선 글과 같이 ‘정보서술의 우선권과 독점권’ 문제가 생길 경우에는 분쟁을 야기할 가능성이 있다.

1번의 입장을 취하는 위키에서의 이상적인 관계는 외부 커뮤니티는 위키의 컨텐츠의 재료를 제공하고, 컨텐츠에 대한 외부의 피드백을 하는 것이고 반면 위키에서는 커뮤니티에서 오가는 담론이나 정보에 대한 저장소 역할을 한다. 커뮤니티에서는 많은 대화와 담론이 오가기 때문에 시간이 지나면 사실상 정보가 손실되는 구조가 된다. 위키는 이를 보완하여 정보의 저장소 역할을 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난 후에도 담론을 되짚어볼 수 있는 도구가 될 수 있다.

다만 커뮤니티의 주류의 입장과 위키커뮤니티의 입장은 완벽하게 일치할 수 없기 때문에 분쟁의 발생 가능성은 상존한다. 그렇기 때문에 분쟁을 해결하는 방법을 사전에 생각하는 것이 중요하다.

분쟁 발생 시 분쟁 발생의 층위가 특정 위키 문서의 사실관계에 있다면 해결책은 의외로 간단하다. 대부분의 위키는 토론을 통해서 분쟁을 제어하는 시스템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이것은 시스템으로 해결하면 된다. 만약 해당 커뮤니티의 주장에 설득력이 있다면 위키에 적용되어 문서가 수정될 것이고, 커뮤니티의 주장이 틀렸다면 논의 결과는 커뮤니티에 피드백되기 때문이다.

반면에 사실관계가 아닌 논평이나 입장에 있다면 사건은 좀 더 복잡해진다. 토론을 거치더라도 위키커뮤니티나 외부 커뮤니티의 필연적인 편향성이 원인이기 때문에 해결될 가능성이 낮아진다. 이런 분쟁 하나하나가 적립될수록 커뮤니티와 위키커뮤니티간의 관계는 적대화되기 마련이다.

예를 들면 디시인사이드의 워해머 갤러리와 리그베다 위키 – 나무위키 간 분쟁이 그러하다. 여러 가지 논쟁 끝에 커뮤니티 간의 적대성이 생기기 시작한 것이다. 분쟁이 크지 않을 때라면 커뮤니티 간 논의를 통해 해결해야 한다. 나이브한 이야기지만 위키 문서는 기본적으로 가변성이 있기 때문에 둘 사이 공통된 이해를 바탕으로 수정하거나 커뮤니티가 설득되거나, 혹은 그저 양측의 ‘다름’을 인정하고 물러나거나 하는 방법이 있다.

하지만 앞선 글에 언급된 디시인사이드 워해머 갤러리와 나무위키처럼 한쪽이 다른 커뮤니티를 ‘무시와 비하’하기 시작하면 상황은 파국으로 이어진다. 위키커뮤니티 입장에서 근본적으로 모욕을 당한 상황이기 때문에 해결 방법은 두 가지로 좁혀진다. 전적으로 타 커뮤니티의 입장을 받아들여서 종속성을 부여받거나, 혹은 커뮤니티와의 관계성을 단절하는 것이다.

위키커뮤니티의 입장에서는 분쟁 상대방의 주장이 옳을 가능성이 아주 높지 않은 이상 두 번쨰의 선택지를 취하는 것이 자연스럽다. 종속성을 가지게 되는 순간 위키커뮤니티에 독립성에 큰 문제를 떠안는 것은 물론이고 근본적인 원인인 ‘무시와 비하’는 절대 해결되지 않기 때문이다.

실례로 2016년의 나무위키는 디시인사이드 워해머 갤러리의 의견을 받아들여서 그들의 우위성을 인정하였다. 그 결과 나무위키에 있는 워해머 관련 문서는 대다수가 삭제되었고, 다시 작성된 관련 문서도 빈약해지는 결과를 낳았다. 따라서 위키커뮤니티 입장에서는 큰 손해를 입은 셈이다.1물론 이 선택지의 정당성에 대해서는 논쟁거리가 될 수 있다. 니트페어리의 의견에 대해서는 이 글을 읽어보면 알 수 있다. 그리고 그 이후에 디시인사이드 워해머 갤러리와는 적대적으로 교류가 단절되는 효과를 얻었으며 이들은 그 후에도 나무위키에 대한 비하적 글을 다수 작성하였다가, 현재는 자기네 갤러리에 출몰한 ‘도배충’에 의한 갤 몰락 직전까지 파국을 맞음으로서 위키에 대한 관심이 끊어지고 말았다. 근본적인 문제는 해결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반면에 다른 방법으로 대응하는 것도 있을 수 있다. 해당 커뮤니티와의 관계성을 단절하고 독립적으로 문서를 서술하는 것이다. 해당 커뮤니티 내에서는 물론 큰 악연으로 남아서 앞으로 위키커뮤니티를 비하하는 의견이 지속적으로 나오겠지만 위키 입장에서는 분쟁종결의 효과를 가질 수는 있다. 다만 문제가 발생하는데 분쟁 대상인 커뮤니티의 규모가 크거나, 관련 편집자 중 해당 커뮤니티와의 관계성을 가진 비율이 크면 클수록 이 선택지는 잠재적으로 문서의 편집 활성도에 타격을 준다. 워해머 갤러리 관련 사건의 후문을 말하자면, 그 후 다시 작성되는 관련 서술은 모두 ‘해외 사이트’ 또는 ‘코덱스’를 모두 출처로 명시하여 아예 워해머 갤러리로부터 꼬투리를 잡힐 여지를 원천적으로 차단함으로서 약간이나마 독자적인 생태계를 구축했다고 볼 수 있다.

다만 이 선택지는 근본적으로 대부분의 커뮤니티들이 여러 사유로든 위키를 적대하고, 자신들이 해당 주제에 대해서 정보 서술의 우선권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기에 기인하며,  곧 이는 타 커뮤니티와의 관계성을 단절하고 위키커뮤니티 내 실력을 증진하는 선택지인데, 현실적으로는 인터넷에서의 정보 편중성과 이런 문제가 발생할 정도로 커진 위키 중 다수가 위키커뮤니티 개념을 인정하지 않기(그렇다. 바로 그 위키다) 때문에 이 선택지도 문제가 있다.

따라서 분쟁 발생 시 무작정 관계성을 단절하거나, 순응하고 종속성을 가지는 선택지는 둘 다 위키 입장에서 득을 보는 선택이라고는 단언할 수 없다. 다만 확실한 것은 사건이 이렇게까지 이르기 전에 사전에 분쟁 조절 과정을 거쳐서 예방하는 것이 필수적이라는 것이다.